여론의힘 > Social 뉴스

‘외국인 근로자 고충민원’ 국민권익위가 나선다

관계기관과 민원 해결 협력 방안 고민

기사입력 2018-02-21 오후 12:26:30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 (자료사진) 국민권익위가 외국인 근로자의 민원해결 협력방안 논의를 위해 관계기관과 협업하기로 했다. /SNS 타임즈 

 

[SNS 타임즈] 국민권익위가 외국인 근로자의 생활 속 고충민원 처리를 위해 관계 기관과 협력방안 모색에 나섰다.

 

앞으로 국내 외국인 근로자는 법률·행정·의료·복지 등 생활 속 고충민원이 발생하면 외국인력지원센터와 서울글로벌센터의고충민원 도우미에게 도움을 받을 수 있게 됐다.

 

, ‘고충민원 도우미가 해결하기 어려운 민원은 국민권익위원회가 접수해 처리한다.

 

국민권익위원회는 22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외국인력지원센터 8곳과 서울글로벌센터, 관계기관이 참석한 가운데 국민권익위 고충민원심의관 주재로외국인 근로자 민원 해결 협력 방안을 논의하는 간담회를 개최한다.

 

현재 외국인력지원센터가 마련된 곳은 서울 구로와 인천, 의정부, 천안, 광주, 대구, 창원, 김해 등이다.

 

이번 간담회는 국내에 거주하는 외국인 2백만 명 시대를 맞아 외국인 근로자의 고충 해소와 권익 구제를 보다 확대하기 위해 마련됐다.

 

그 방안으로 외국인력지원센터(8) 및 서울글로벌센터에 소속된 민원업무 담당자를고충민원 도우미로 지정하고 자체 해결이 어려운 민원을 발굴해 국민권익위에 신청하도록 협업할 예정이다.

 

국민권익위는 외국인 근로자의 소통 능력 부족 등의 사정을 감안해고충민원 도우미가 외국인 근로자의 애로사항을 대변하게 함으로써 외국인 근로자의 민원을 효율적으로 처리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사례로 지난해외국인 근로자 고충민원 도우미 운영 시범사업을 실시한 결과, 임신한 태국인 여성의 직장의료보험 가입을 도와 보험급여를 받을 수 있게 조치했다. 또 네팔인 정신분열 환자가 정신병원에 입원 치료를 받을 수 있게 지원 하는 등 가시적인 성과를 거둔 바 있다.

 

국민권익위는 이번 간담회에서 지난해 민원처리 사례를 소개해고충민원 도우미운영취지에 대한 이해를 돕고 올해의 운영계획과 협조사항을 전달할 예정이다.

 

또 고용노동부 등 관계기관의 의견을 청취하고고충민원 도우미담당자들의 애로사항도 청취할 예정이다.

 

앞으로 국민권익위는 외국인 근로자의 출·입국 문제나 의료·복지·노동·법률문제 등 애로사항 전반에 대해 위원회의 전문적인 조사를 거쳐 처리·관리하는 등 적극적인 해결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국민권익위 권석원 고충민원심의관은올해는 작년 시범사업 성과를 토대로 간담회, 합동상담 등을 적극 실시하고 관계기관 협업을 활성화해 외국인 근로자의 민원을 근본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Copyright SNS 타임즈

정대호 기자 (editor@snstimes.kr)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정보네트워크
최근에 가장 많이 본 기사 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에 많이 본 기사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