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이슈토픽

세종시, 인구 30만명 돌파

시 승격 5년 9개월 만에 중견도시로… 자족성 확보 탄력

기사입력 2018-05-08 오후 7:23:16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 세종시 인구가 5.8일 인구 30만명 시대를 맞이했다. /SNS 타임즈

 

[SNS 타임즈] 세종특별자치시가 인구 30만명 시대를 맞이했다.

 

세종시 인구는 8일 현재 30 24명으로, 광역시 승격 5 10개월만에 3배 늘어났다.

 

세종시는 전국 167개 시군 중 37번째, 충청권에서는 대전, 천안, 청주, 아산에 이어 5번째로 30만 중견도시로 진입하게 됐다.

 

 2012 7 1일 시 출범 당시 10751명에 불과했던 세종시는 그동안 40개 중앙행정기관과 15개 국책연구기관 이전, 교통 및 생활 인프라 확충 등 정주여건이 점차 개선됨에 따라 인구가 매년 3~5만여 명씩 증가해 왔다.

 

올해 14,201호의 공동주택 입주가 이뤄지고, 내년에는 11,159호 입주가 예정돼 있다.

 

더욱이 행정안전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등 중앙부처 추가 이전이 예정되고, 456생활권 개발이 진행 중에 있어 인구 증가는 더욱 가속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도시개발 전문가들은 인구 30만 명이 되면 각종 기반 및 편의, 정주시설이 속속 입주하는 등 자족성 확보가 빠르게 진행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평가한다.

 

특히, 인구 30만 명이 넘어섬으로써 다음 총선 때 국회의원도 2명이 선출되는 등 세종시의 정치적 위상도 높아질 전망이다.

 

또한 기업과 대학 유치, 대전도시철도 세종시 연결, 광역도로망 구축 등 대규모 프로젝트도 속도를 낼 수 있을 것으로 본다.

 

이춘희 시장은인구 30만 달성을 새로운 전기로 삼아 입주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고 각종 현안사업의 차질 없는 추진과 시민의 삶의 질을 높여 국가균형발전과 자치분권의 선도도시로 대한민국 국민이면 누구나 살고 싶어 하는 도시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한편, 세종시는 인구 30만 달성을 기념하기 위해 9일 오전 11시 새롬동 주민센터에서 30만 번째 시민이 된 김지선씨(29, 서울 용산에서 전입)에게 세종시민 인증서를 전달하는 행사를 가질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30만 번째 전입 인증서, 축하꽃다발, 로컬푸드 특산물 증정, 기념촬영 등으로 진행된다.

 

 

 

- Copyright SNS 타임즈

김가령 기자 (editor@snstimes.kr)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정보네트워크
최근에 가장 많이 본 기사 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에 많이 본 기사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