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교육

‘노래하는 인문학- 사람은 무엇으로 사는가’

대전시립합창단 기획연주회... 음악 인문학 동시만남

기사입력 2018-06-29 오전 9:22:16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SNS 타임즈] 대전시립합창단은 7 19일 대전시립연정국악원 작은마당에서 기획연주회7 ‘노래하는 인문학사람은 무엇으로 사는가?’ 공연을 무대에 올린다.

 

곡에 대한 깊이 있는 해석을 보여주는 김동혁 전임지휘자의 지휘로 진행되는 이번 기획연주회는 학업에 지치고, 학교수업 속에 갇혀있던 고등학생들에게 사고의 폭을 넓혀주기 위해 대전시 교육청과 공동주최하는 공연이다.

 

공연은 19세기 러시아를 대표하는 작가 톨스토이의사람은 무엇으로 사는가?’를 주제로 합창과 영상, 나레이션으로 구성돼 음악과 인문학을 동시에 만날 수 있다.

 

이번 연주는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편안하고 깊이 있는 문체를 선보이는 석은정 작가가 대본을 썼으며, 카리스마 있는 연기를 선보이는 이영숙 연극배우가 나레이션을 맡아 자칫 어려울 수 있는 톨스토이의 작품들과 그의 작품세계들을 이해하기 쉽게 풀어 준다.

 

톨스토이의 작품을 기반으로 만들어진 명화안나 카레니나전쟁과 평화’, ‘닥터지바고 OST를 비롯해 존 리빗의자비를 위한 기도등 종교곡, 볼프와 말러의 가곡, 그리고 최근 많은 사랑을 받은 영화라라랜드태양의 또 다른 날과 뮤지컬지킬 앤 하이드지금 이 순간까지 추억 속 명곡들과 트렌디한 음악을 독창과 남성무반주합창, 여성합창, 혼성합창 등 다양한 구성의 무대로 만날 수 있다.

 

특히 이번 연주회에 앞서 7 6일부터 17일까지는 시립합창단이 관내 6개 고등학교<대전과학고, 대전소프트웨어 마이스터고, 호수돈여고, 둔원고, 제일고, 관저고(관저문예회관)>를 직접 찾아가 학생들의 눈높이에 맞는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19일 대전시립연정국악원 작은마당에서 열리는 공연은 이번 기획연주회의 피날레를 장식한다.

 

▲ ‘노래하는 인문학- 사람은 무엇으로 사는가’ 공연 포스터. (자료= 대전시립합창단/SNS 타임즈)

 

 

 

 

- Copyright, SNS 타임즈

원성욱 기자 (editor@snstimes.kr)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정보네트워크
최근에 가장 많이 본 기사 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에 많이 본 기사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