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낙원악기상가, 가을 문화공간으로 변신

영화 상영·워크숍 등 다채로운 문화 프로그램 실시

기사입력 2018-10-01 오전 10:23:11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야외공연장에서 영화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 상영회 개최

전시공간 d/p에서 노화 에피소드 2 : 주름 위로 워크숍 진행

12월까지 우쿨렐레 만들기, 투어, 악기 수리 등 풍성한 행사 이어져

 

[SNS 타임즈] 한국의 대표적인 악기판매 공간인 낙원상가가 가을을 맞아 문화공간으로 변신한다.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 영화 상영회 포스터. (이미지: 낙원상가/SNS 타임즈)

 

가을이 깊어가는 10, 세계 최대 악기 상점 집결지 낙원악기상가가 감동과 힐링을 선사할 다채로운 문화 프로그램을 선보인다고 1일 밝혔다.

 

낙원악기상가는 6일과 10, 4층 야외공연장과 전시실에서 올해 마지막 영화 상영회와노화를 테마로 한 워크숍을 개최한다.

 

6일 오후 7 30분에는 관객들에게 깊은 감동과 희망을 전달한 판타지 영화나미야 잡화점의 기적야외 상영회가 열린다.

 

추리 소설가 히가시노 게이고의 베스트셀러를 원작으로 한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은 낙원악기상가 4층 야외공연장멋진하늘에서 상영하는 2018년 마지막 영화다. 이 영화는 수십 년 동안 비어 있었던 나미야 잡화점에 숨어든 3인조 도둑이 과거로부터 온 편지에 답장을 보내면서 벌어지는 기적 같은 일들을 그린 작품이다.

 

낙원악기상가는 야외에서 영화 상영회를 진행하는 만큼 관객들이 영화에 집중할 수 있도록 개별 무선 청취 시스템을 제공한다. 또한 관람객 중 성인들에게는 맥주 한 병씩을 증정할 예정이다. 자세한 일정과 입장권 예매 관련 정보는 우리들의 낙원상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티켓 가격은 15000원이다.

 

10일 오후 4시에는 4층 전시공간 d/p에서 안무가 송주원이 함께하는노화 에피소드 2 : 주름 위로 워크숍이 진행된다. 6월 진행한노화 에피소드 1 : 수집가전시에 이은 두 번째 프로그램이다. 낙원악기상가는 시간의 흐름에 따른 자연스러운 현상인 노화를 테마로 전시, 워크숍 등 다양한 문화 프로젝트를 기획해왔다.

 

이번 워크숍에선 서울의 중심에서 50여 년의 시간을 지나온 낙원악기상가를 둘러보며 세월의 흔적인 주름처럼 각 장소에 촘촘히 새겨진 과거의 기억과 역사적 가치를 알아볼 예정이다.

 

투어 후에는 장소뿐만 아니라 자신의 신체에 있는 주름을 바라보고 주름을 무용과 스트레칭으로 표현해보면서 노화를 피하고 싶은 것이 아닌 아름다운 순간으로 받아들이는 힐링의 시간을 갖는다. 주름 위로 워크숍을 진행할 안무가 송주원은 d/p에서풍정.(風情.)’ 댄스필름 전시를 선보이고 있다.

 

노화 에피소드 2: 주름 위로 워크숍은 선착순 15명까지 참여할 수 있다. 오후 4시부터 6시까지 진행된다. 참가비는 1만원이다. 워크숍 참여 신청은 구글폼에서 할 수 있다.

 

우리들의 낙원상가는 낙원악기상가는 복합문화공간으로 거듭나기 위해 다양한 문화 예술 프로그램을 기획해왔다며 영화 상영회는 10월로 마무리되지만 12월까지 우쿨렐레 만들기, 악기 수리, 투어 프로그램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계속해서 이어질 계획이니 많은 기대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낙원악기상가는 서울시와 함께 10월부터 12월 초까지 시민들을 위한나만의 우쿨렐레 만들기’, 상인들의 멋진 연주와 수리실력을 엿볼 수 있는낙원 투어’, 고장난 악기에 새 숨을 불어 넣는추억의 악기 수리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 Copyright SNS 타임즈

김가령 기자 (editor@snstimes.kr)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정보네트워크
최근에 가장 많이 본 기사 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에 많이 본 기사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