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현장 포커스] 대전시장-대전시교육감 무상급식·무상교복 지원 합의

300개 학교 약 17만 1,600명 학생 무상급식의 혜택

기사입력 2018-10-08 오후 3:16:07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현장 Live: 오후 3:30분)

 

 

[SNS 타임즈] 대전시 허태정 시장과 설동호 교육감은 10.8일 기자회견을 통해 무상급식과 무상교복 지원 관련 합의 내용을 발표한다.

 

대전시와 대전시교육청에 따르면 양 기관은 보편적 교육복지 실현을 위해 고교 무상급식 전면시행과 신입생 무상 교복 지원의 전면 시행시기와 분담비율 등에 대한 협의를 벌여 기본 원칙에 합의 했다.

 

이에 따라 약 10%( 300, 400)의 인상분이 반영된 내년도 무상급식비 총예산 약 1,160억 중 시와 자치구가 580억 원, 교육청이 580억 원을 각각 부담하는 데 합의했다.

 

이번 합의 결과로 내년부터 대전시 관내 300개 학교 약 17 1,600명의 학생이 무상급식의 혜택을 받게 된다.

 

 

 

- Copyright SNS 타임즈

원성욱 기자 (editor@snstimes.kr)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정보네트워크
최근에 가장 많이 본 기사 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에 많이 본 기사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