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론의힘 > 여론광장

‘올 가을 김장, 스트레스에서 벗어나자!’

김장, 집에서만 담가야 할까?... 여론이 답(70회)

기사입력 2018-10-29 오전 8:41:55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유황배추와 천일염이 만난 절임 배추산지에서 재배한 천연 양념들의 조화

세종시 인증 친정맘 절임배추농가현지에서 직접 담가갈 수도 있어

 

'여론이 답이다(70)'- 김장 스트레스를 날리자, 세종시 친정맘 절임배추 농가

 

      : 조관식 정치학 박사

여론 스피커: 세종시마을기업 다인영농조합법인 대표 강용규

농업회사법인 진영농산 대표 이은실

여론 주제:  바뀌는 김장문화김장 스트레스에서 벗어나기

 

[SNS 타임즈] 각종 이슈와 중요 관심 사항에 대해 집단지성 여론의 목소리를 듣고 그 해법을 모색해 보는여론이 답이다’.

 

본격적인 김장 철이 다가오고 있다. 벌써 주부들은 김장 생각에 걱정과 스트레스부터 밀려온다.

 

우리의 김장문화는 2013년 유네스코에 인류 무형문화유산으로 지정됐다. , 2008년 미국 건강연구지 ‘HEALTH’에 세계 5대 건강식품으로 선정된 김치는 요쿠르트 보다 유산균이 4배가 많다. 장 건강활동과 항암 효과까지 알려져 있다.

 

우리나라 대표식품인 김치, 가을이면 어김없이 집집마다 준비하는 김장을 꼭 집에서 담가야만 할까? 전통적인 관습과 더불어 현대사회에서 사 먹는 음식에 대한 우려와 불신이 직접 담는 김장 문화를 이어왔다.

 

농약배추, 중국산 양념, 화학 조미료 등 위생과 건강을 걱정할 수 밖에 없는 현실에서 집에서 담근 김치처럼 믿고 맡길 수 있는 곳은 없을까?

 

또 바쁜 일상과 김장에 적합하지 않은 주거공간에 살며, 재미있게 체험을 하며 김장을 담글 곳은 없나?

 

이 모든 걱정과 우려는 떨치고, 기대에는 부응하는 곳이 우리 주변 가까운 곳에 자리잡고 있다. 도·농복합도시 세종시에는 친정맘이라는 시 브랜드를 내걸고, 유황재배 배추를 천일염으로 절여 천연 양념으로 직접 김장을 담가 갈 수 있는 곳이 있다. 물론 친정 엄마와 같은 정성으로 담근 김장김치를 구매할 수도 있다. HACCP(해썹 인증)은 기본이다.

 

여론이 답이다 70회에서는 가을 김장철을 맞아 세종시 친정맘 브랜드절임배추와 김장체험 농가를 초청해 변해가는 김장문화, 김장 스트레스에서 벗어나자!’를 주제로 이야기를 나눈다.

 

* 절임 배추와 김장 담그기(유황배추+천일염+천연재료 양념)

진영농산: 010-5428-6996

다인영농조합: 010-9734-0018

 

 

 

- Copyright SNS 타임즈

김가령 기자 (editor@snstimes.kr)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 관리자
    2018-10-31 오후 1:20:30
    절임배추 기준으로 3,5000원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리고 배추를 키울때 유황을 뿌리는 것으로 들었습니다. 자세한 사항은 www.originallyfamer.com 에 들어가 보세요^^
  • 임정숙
    2018-10-31 오전 5:20:18
    유황배추? 20키로 담는데 얼마 정도하는지요 왠지 유황! 하니깐 참관하고 싶단 생각이ㆍ그리고 우리농산물이라 맛도 건강도 챙길것같은데요 배추 키울때 유황 가루를 뿌리나요?
정보네트워크
최근에 가장 많이 본 기사 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에 많이 본 기사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