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교육

교원의 마음 치유와 회복 위해 자연 찾아 떠난다

세종시교육청, 자연치유 및 음악치료 등 힐링 프로그램

기사입력 2019-05-10 오전 10:01:07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SNS 타임즈] 세종시교육청은 세종시 교원의 마음치유와 회복을 위해 '2019학년도 세종교원 힐링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10일 밝혔다.

 

▲ 지난해 진행한 세종교원 힐링 프로그램에 참여 중인 세종시 교원들. (사진= 세종시교육청/SNS 타임즈)

  

세종시교육청은 교직 스트레스와 교육활동 침해 등으로 고통 받는 교원에게 효과적인 프로그램을 제공해 교원의 심리적 치유력을 돕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또, 학생과 학부모 등과 원만한 관계를 형성할 수 있는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경상북도 영주시산림치유원’ ▲전라남도 장성군편백나무숲’ ▲충청남도 공주시한국문화연수원 3개 기관에서 세종시교원 자연치유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템플스테이’, ‘음악치료 집단상담의 힐링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 최교진 교육감과 교원들이 공감데이트를 즐기고 있다. (사진= 세종시교육청/SNS 타임즈)

 

‘교원 자연치유 프로그램은 오는 5 18일부터 9 29일까지 총 11회 동안 기수별 25여 명씩 총 300, ‘템플스테이는 오는 5 25일부터 11 2일까지 총 5회 동안 기수별 10명 총 50명에 대해 운영할 계획이며,

 

‘음악치료 집단상담은 하반기 11월에 총 2회 기수별 20명 총 40명에 대해 연수를 운영할 예정이다.

 

올해 진행하는 교원 힐링 프로그램은 ‘2018학년도 세종교원 힐링연수에 참여했던 교사들의 설문을 통해 만족도가 높았던 연수를 유지하고 새로운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확대·운영하는 것으로, 전년도와 달리 직무연수로 운영하지 않고 순수한 힐링을 위한 프로그램으로 진행한다.

 

교육활동에 지쳐있는 교원에게 숲에서 명상, 체조, 치유 체험 등의 활동을 통해 심신을 이완하고 스트레스와 긴장감을 완화하여 교직 생활의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추진된다.

 

▲최교진 교육감과 교원들이 공감데이트를 즐기고 있다.. (사진= 세종시교육청/SNS 타임즈)

 

최교진 교육감은갈수록 심해지는 교육활동 침해 환경 속에서 강도 높은 교직 스트레스를 잠시나마 내려놓을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기획하여 학교 현장 교원들의 참여가 늘어날 것이라며,

 

▲  최교진 교육감과 정책협의회를 하고 있는 관내 교원들. (사진= 세종시교육청/SNS 타임즈)

 

“교직 현장에서 학생들의 성장을 행복하게 바라보며 그 안에서 보람과 기쁨을 느끼고, 교육활동 및 학생 지도에 대한 열정이 식지 않도록, 심신이 지쳐갈 때면 언제라도 참여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Copyright, SNS 타임즈

김가령 기자 (editor@snstimes.kr)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정보네트워크
최근에 가장 많이 본 기사 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에 많이 본 기사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