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세종시의회 노종용 부의장, 가정 밖 청소년 보호 정책간담회 개최

15일 의정실서 위기청소년을 위한 청소년쉼터 설치‧확대 방안 모색

기사입력 2021-09-16 오후 2:01:52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SNS 타임즈] 세종시의회 노종용 제1부의장은 15세종시 가정 밖 청소년 보호 구축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전문가 초청 정책간담회를 개최했다.

 

▲ 세종시 가정 밖 청소년 보호구축 방안 간담회 모습. (출처: 세종시의회/SNS 타임즈)

 

이날 정책간담회는 평소 가정 밖 청소년 문제에 대한 깊은 관심을 갖고 있던 노종용 부의장의 주최로 열렸다.

 

실제 청소년쉼터는 전국적으로 146개소에서 운영되고 있지만 유일하게 세종시에만 설치돼 있지 않아 그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돼 왔다.

 

간담회에는 세종시의회 이태환 의장, 노종용 부의장, 세종시 김정섭 아동청소년과장, 세종시사회복지협의회 김부유 회장, 세종시학교운영위원장협의회 서미애 회장, 세종시아동보호전문기관 황미영 관장, 세종시남아학대피해아동쉼터 안철현 원장, 세종시여아학대피해아동쉼터 김혜경원장, 사단법인 어울림 세종시지부장 송은기 대표 등이 참여했다.

 

이태환 의장은 인사말에서 우리 위기 청소년들이 인근 타지역 쉼터를 이용하는 현실을 안타까워하며하루빨리 청소년 쉼터가 설치되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소년들에게 적절한 서비스가 제공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노종용 부의장은 주제발표에서 자신이 대표 발의해 제정한세종시 가출청소년 보호 및 지원에 관한 조례의 개정을 통해 보다 더 촘촘한 청소년 보호정책을 담은 내용을 담겠다는 의지를 표명했다.

 

특히 그는 가출청소년이라는 용어는 부정적 낙인과 편견을 초래할 수 있어 가출청소년에 대한 이해 등 인권보장과 국가지원 및 보호정책 강화를 의미하는 측면에서가정 밖 청소년으로 변경하겠다고 말했다.

 

, 노 부의장은세종시 지역 가정 밖 청소년의 보호 및 지원에 대한 전문성 및 효과성을 강화하고 확대하기 위해 선제적으로 관련 조례를 개정하고자 한다면서, “세종시 청소년쉼터 설치를 위해 집행부 등과 긴밀하게 협의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어 가정 밖 청소년 문제에 관한 전문가들의 주제발표가 진행됐다.

 

첫 번째 발표에 나선 김부유 회장은세종시 가정 밖 청소년 보호를 위한 안전망 구축을 위해 가출 등 관내 위기청소년을 대상으로 청소년쉼터 설치 및 운영을 통해 위기청소년의 범죄 및 비행 예방, 생활보호(의식주), 정서적 지지 및 심리상담, 의료지원, 학업 복귀, 취업 지원 등 맞춤형 자립 지원 서비스 제공 등이 이뤄져 가정 및 학교 복귀와 사회 진출을 지원해야 된다고 강조했다.

 

두 번째 발표에서 황미영 관장은 세종시 청소년쉼터의 운영 방향과 추진사업, 공간 구성 등 향후 추진될 청소년쉼터의 운영 모델을 제시했다.

 

특히 세종시의 현실을 고려해 남학생 단기 쉼터를 우선 설치한 후 단계별로 청소년쉼터를 확대 설치하는 방안을 제안했다.

 

끝으로 노종용 부의장은 세종시 아동청소년 생애주기별 보호 안전망 구축의 중요성에 대해 강조하고기존에 설치해 운영 중인 아동쉼터와 함께 안전망 구축에 필요한 세종시 청소년쉼터 설치를 위해 집행부 등과 긴밀하게 협의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Copyright, SNS 타임즈 www.snstimes.kr

김가령 기자 (editor@snstimes.kr)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정보네트워크
최근에 가장 많이 본 기사 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에 많이 본 기사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