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지역업체 중점 계약’ 지역경제 활력 높인다

공사·용역·물품 발주 시 지역업체 수주율 70% 이상 목표

기사입력 2023-01-31 오전 10:01:09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 자료 사진: 충남도청사 콤플렉스. /SNS 타임즈

 

[SNS 타임즈] 충남도가 도내 업체를 대상으로 우선 계약하거나 대규모 공사 시 지역업체 수주 확대를 위한 시책을 마련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발 벗고 나섰다.

 

최근 원자재 가격 및 금리 인상 등으로 지역 건설업·제조업계의 어려움이 지속되는 상황에서 공사·용역·물품 계약 시 지역업체를 중점적으로 계약해 지역 상생을 이끈다는 방침이다.

 

도는 올해 관련 부서와 시군, 공공기관과 함께 지역업체 수주율 70% 이상을 목표로 지역업체 우선 계약 및 우선 구매를 추진한다고 31일 밝혔다.

 

이를 위해 지방계약법에 따라 2인 이상 수의계약 가능 금액을종합 4억 원, 전문 2억 원, 기타 1 6000만 원물품 및 용역 1억 원으로 2배 상향해 도내 지역업체의 공사 참여 기회를 넓히기로 했다.

 

특히 종합공사 100억 원(전문공사 10억 원) 이상의 지역 제한 범위를 넘는 공사는 지역의무 공동도급제 및 지역업체 공동도급제를 추진해 지역 참여도를 높이고 지역에서 생산되는 우수제품 및 신기술, 특허품을 설계 단계에서부터 반영하는 등 지역 생산품을 중심으로 수주 확대를 꾀할 계획이다.

 

조원갑 도 자치안전실장은지역 생산품 구매, 공사 발주 시 계획 수립 단계부터 발주부서·계약부서 간 긴밀한 협조 등을 통해 지역업체 중점 계약을 실현하고 지역업체 수주율을 높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는 지난해 도내 업체 대상 지역 물품 우선 구매 기준을 정하고 지역업체에 유리한 지역의무 공동도급, 지역 제한 경쟁 입찰 등 지역업체 우선 계약을 추진해 지역업체 수주율 62.4% 달성한 바 있다.

 

 

- Copyright, SNS 타임즈 www.snstimes.kr

류인희 기자 (editor@snstimes.kr)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정보네트워크
최근에 가장 많이 본 기사 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에 많이 본 기사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