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 타임즈

정보네트워크 > 나눔.재활용

상세내용 [250730 번]
글 쓴 이 누라리 등록일자 2022-10-06 오전 1:17:26
이 메 일
글 제 목 풍파가 없는 항해, 얼마나 단조로운가! 고난이 심할수록 내 가슴이 뛴다. -니체
눈앞을 보기 때문에 멀미를 느끼게 됩니다. 몇 백 킬로 앞을 보십시오. 바다는 기름을 제거한
것처럼 평온합니다. 저는 그런 장소에 서서 오늘을 지켜보고 사업을 하고 있기 때문에 전혀 걱
정하지 않습니다청년구직활동지원금 취업성공금운전을 하다보면 작정하고 사고를 유발하는 게 아닌가 싶은 운전자를 볼때가 있다. 혹자들은 허,하,호로 시작하는 렌트카이거나 다인승승합차에 뒷좌석까지 꽉꽉 채워 탑승한 차량이 주위에 있으면 바짝 긴장하기도 한다는데, 운전자라면 누구나 사고를 예방하여 방어운전을 해야 하지만 어쩔때는 예기치않게 사고가 발생하므로 항상 주의해야 한다.사고가 났을 때 가해자는 크게 4가지의 책임이 발생하게 되는데 형사상책임, 민사상책임, 행정적책임 그리고 도의적책임이 있다.


관련 글 목록
제   목 작성자 작성일자 조회수
▶  풍파가 없는 항해, 얼마나 단조로운가! 고난이 .. 누라리 2022-10-06 14

여론광장
진행중인 여론광장이 없습니다.
more

최근에 가장 많이 본 기사 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기사에 대한 반응
정보네트워크

1년간 가장 많이 본 기사
  1. 00 “이춘희 시장님, 솔로몬의 지혜를!”
  2. 01 종전 선언이 미칠 한국 경제의 앞날
  3. 02 세종시의회,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 대국..
  4. 03 ‘미국 총기규제의 어려움’
  5. 04 최민호 세종시장, 추석맞이 민생 현장 탐..
  6. 05 코리안-아메리칸의 혹독한 윤석열 대통령 ..
  7. 06 부여군, 궁남지 연꽃의 향연 준비 착착
  8. 07 대전시, 청소년 인터넷·스마트폰 치유캠프..
  9. 08 청년기업 디자인 개발, 세종시가 지원합니..
  10. 09 “우리 쌀로 아이들 건강 지켜요”

전체메뉴